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2001;22(2):184-191.
Published online February 1, 2001.
Factors related with the elevated hepatic aminotransferase level clinically suspected of fatty liver.
Yun Mi Song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Samsung Medical Center, Sungkyunkwan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지방간으로 추정되는 혈청 Aminotransferase 치 상승과 관련된 요인
송윤미
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Fatty liver, the most possible cause for an elevated hepatic aminotransferase level once hepaitis B, hepatitis C, and the drug induced hepatitis were excluded, is supposed to have association with obesity as well as ingestion of alcohol. This study was performed to find an epidemiologic evidence for the association between obesity and fatty liver.

Methods : A case-control study was carried out on 160 cases matched for age and sex with 160 controls in a tertiary care hospital family practice clinic. Patients who had either an elevated aminotransferase level (> 45 IU/L) at two separate times of at one time with ultrasonic evidence compatible to fatty liver without any evidence of other causes that might affect the liver were included into case group. Information on the height, weight, cholesterol level, alcohol consumption, smoking, physical exericise, and past medical history were obtained through a review of medical records and self administered questionnaire. Multiple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were used to evaluate the independent association.

Results : With the increase of body mass index (BMI), the association between BMI and an elevated aminotransferase level suspected of fatty liver increased. Significantly increased associations were observed in BMI levels 25-29 kg/m² (Odds ratio[OR], 5.02; 95% confdence interval[CI], 1,49-16.93) and more than 30 kg/m² (OR, 14.87; 95% CI, 2.58-85.62). Consuming large amount of alcohol (> 60g/day) and increasing cholesterol level were also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eleveted aminotransferase level suspected of fatty liver.

Conclusion : Factors associated with elevated aminotransferase level suspected of fatty liver were heavy drinking, cholesterol level, and BMI. Large OR observed in high BMI levels(over 25 kg/m²) and dose-response relationship with BMI seem to suggest a causal relationship between obesity and fatty liver.
초록
연구배경 : B형 및 C형 간염, 약물 복용과 관련된 독성 간염을 제외하면 비정상 간 기능의 가장 흔한 원인으로 알려져 있는 지방간은 알코올 외에 비만과도 연관성이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본 연구는 둘 사이의 역학적 연관성을 규명하기 위해 수행되었다.

방법 : 한 삼차병원 가정의학과 외래에서 환자-대조군 연구를 수행하였다. 환자군은 혈청 Alanine aminotransferase(ATL) 치나 Aspartic aminotransferase(AST) 치가 두 번 이상 계속하여 상승되어 있거나(>45 IU/L) 혹은 ATL, AST치는 단 한번 상승되었지만 초음파 검사상 지방간 소견이 관찰된 사람 중 간 기능 이상을 초래하는 다른 질환을 앓는 근거가 없는 160명이었고, 대조군은 ATL와 AST치가 정상인 사람중 환자군에 대해 연령, 성을 근거로 일대기 짝짓기를 하여 선정한 160명이었다. 의무기록과 스스로 기입한 문진표 고찰을 통해 신장(cm), 체중(kg), 혈중 콜레스테롤치, 음주, 흡연, 운동, 과거 질병력에 관한 정보를 조사하였다 .연관성 평가를 위해 카이자승 검정, t 검정, Mantel-Haenszel Chi-square 검정, 중회귀로짓분석을 하였다.

결과 : 체질량지수와 지방간으로 의심되는 비정상 간 기능의 연관성은 체질량지수가 증가함에 따라 점차 커지는 경향을 보였으며(P<0.01), 중회귀 로짓분석 결과 체질량지수가 25-29 kg/m²(교차비5.02, 95% 신뢰구간 1.49-16.93), 30 kg/m²이상 (교차비 14.87, 95% 신뢰구간 2.58-85.62)인 군에서는 유의하게 높은 연관성이 관찰되었다. ALT/AST 비가 1보다 큰 비정상 간 기능과 체질량지수의 연관성은 전체 대상에서 관찰된 결과보다 더욱 높게 관찰되었다. 하루 60g 이상의 음주와 (교차비 3.09, 95% 신뢰구간 1.37-6.98), 콜레스테롤치 1mmol/L 증가는 (교차비 1.62, 95%신뢰구간 1.25-2.12) 지방간으로 추정되는 비정성 간 기능과 유의한 연관성이 있었다.

결론 : 지방간으로 추정되는 비정상 간 기능과 독립적인 연관성을 가진 요인은 과음, 혈청 콜레스테롤치, 체질량지수 등이었다. 체질량지수와의 연관성은 크기가 매우 클 뿐만 아니라 양-반응 관계가 있음이 관찰되어, 비만과 지방간 사이에는 원인적 연관성이 존재할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된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AUTHOR INFORMATION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19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