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2;13(12):935-942.
Published online December 1, 1992.
Factors related to serum total cholesterol.
Yang Ju Tak, Seun Mi Yoo, Belong Cho, Yun Mi Song, Taiwoo Yoo, Bong Yul Huh
혈청 총 콜레스테롤과 관련된 인자들
유태우, 허봉렬, 조비룡, 송윤미, 탁양주, 유선미
서울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Recently, disease pattern in Korea is changing with the change of lifestyle, which results in increased mortality rates by atherosclerosis. Hyperlipidemia is the most important risk factor for atherosclerosis. Early detection and lowering of cholesterol level reduces mortality rates from atherosclerosis. Serum total cholesterol is a choice screening test for hyperlipidemia.
Our study was done to find the correlations between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and other factors expected to have influence on the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Factors such as drinking, smoking, physical activity, diet, blood pressure, and fasting blood sugar level were chosen.

Methods : We measured height, weight, blood pressure, fasting blood sugar and fasting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of 445 men who received Employee Periodic Health Examination. Data for drinking, smoking, physical activity, and diet were collected through interview by three residents of family medicine.

Results : Correlation coefficients with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was 0.213 for age, 0.266 for Body Mass Index, 0.196 for systolic blood pressure, 0.144 for diastolic blood pressure, 0.233 for fasting blood sugar.(P<0.05) Drinking, smoking, diet had low correlation with serum total cholesterol.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was not affected by the level of exercise.(P>0.05)

Conclusion : Age, blood pressure, Body Mass Index, blood sugar level had weak correlation with cholesterol but drinking, smoking, diet, physical activity had no relationship with serum total cholesterol.
초록
연구배경 : 최근들어 생활습관이 서구화되면서 우리나라의 질병양상도 크게 바뀌어 동맥경화증에 의한 사망률이 점점 증가하는 추세이다. 고지혈증은 동맥경화증의 위험인자로 조기에 고지혈증을 찾아내어 치료할 경우에 동맥경화증에 의한 사망률을 현저히 낮출 수 있다. 혈청 총 콜레스테롤은 고지혈증의 선별검사로서 가장 유용한 방법으로 우리나라에서도 고지혈증의 선별검사로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를 측정하고 있다. 혈청 콜레스테롤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어지는 음주, 흡연, 운동, 식습관, 혈압, 혈당과 혈청 총 콜레스테롤과의 관계를 알아보고자 한다.

방법 : 1992년 5월 11일부터 1992년 5월 15일까지 일개 공공기관의 직장정기건강검진에 참여한 사람중 30세 이상의 남자 445명을 대상으로 신장, 체중, 혈압, 혈당 및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를 측정하였고, 면담을 통하여 음주, 흡연, 운동, 식습관 및 과거 질병력과 현재 복용중인 약물에 관한 정보를 수집하여, 콜레스테롤과 다른 인자들과의 관계를 분석하였다.

결과 :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와 연령사이의 상관계수는 0.213이었으며, 비만도와는 0.266, 수축기 혈압과는 0.196, 이완기혈압과는 0.144, 혈당과는 0.233으로 모두 약한 정도의 상관성이 있었다.(P<0.05) 음주량과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 사이의 상관계수는 0.006, 흡연량과는 0.029, 식습관과는 -0.077로 이들은 모두 콜레스테롤치와 상관성이 없었다.(P>0.05) 규칙적인 운동습관은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와 유의한 관계가 없었다.(P>0.05)

결론 : 혈청 총 콜레스테롤치와 연령, 혈압, 비만도, 혈당은 어느정도 미약한 상관성을 보였으나 음주량, 흡연량, 식습관, 운동과는 상관성이 없었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AUTHOR INFORMATION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19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