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2;13(5):402-409.
Published online May 1, 1992.
The choice of drug and laboratory tests in hypertension.
Jae Heon Kang, Sun Mi Yoo, Hyun Joo Oh, Ok Hee Chun, Tae Woo Yoo, Bong Yul Huh, Chang Yup Kim
고혈압 초진시 선택된 초치료처방 및 임상검사항목의 분석 - 1988년 전후의 가정의학과 전공의 비교 및 1988년 이후의 가정의학과와 내과 정공의의 비교 -
강재헌, 유선미, 오현주, 전옥희, 유태우, 허봉렬
서울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단국대학교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Abstract
Background
: This study was designed to analyze the pattern and appropriateness of the choice of antigypertensive drug and laboratory tests in hypertension by comparison between residents in family medicine before and after 1988, and between residents in family medicine and in internal medicine after 1988.

Methods : We reviewed medical records in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evaluated the age, past medical history, initial BP of the patients, the items of laboratory tests, the timing of medication, and drugs prescribed for 48 and 51 hypertensive patients prescribed by residents in family medicine from 1985 to 1987(Group 1) and from 1989 to 1991 (Group 2) respectively, and 38 hypertensive patients prescribed by residents in internal medicine from 1989 to 1991(Group 3).

Results : 1) The drugs mainly prescribed were diuretics and adrenergic blockers in group 1, ACE inhibitors, adrenergic blockers, and diuretics in group 2, and adrenergic blockers, calcium antagonists, and diuretics in group 3 in order of frequency. The prescribing pattern made little difference according to age except that diuretics were not prescribed for patients under 50 years old in group 2 and group 3.
2) In group 1, diuretics and adrenergic blockers were mainly prescribed irrespective of past medical history, but various drugs were prescribed according to past medical history in group 2 and 3.
3) Antihypertensive drugs were prescribed at first visit in above 40% of hypertensive patients irrespective of the degree of hypertension.
4) Among 10 laboratory tests, ther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fasting glucose(P<0.001) and serum calcium(P<0.001) between group 1 and 2, and serum potassium(P<0.05) between group 2 and 3.
5) The funduscopic examination was ordered more frequently in group 1 than in group 2, and in group 3 than in group 2. The differences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P<0.001).

Conclusion : After introducing the individualized-care approach for hypertensive patients, the initial prescribing pattern for hypertensive patient was individualized according to the patient's age, past medical history.
초록
연구배경 : 본 연구에서는 고혈압의 개별화치료법(Individualized-care approach)이 제안된 1988년 이전과 이후의 가정의학과 전공의와 1988년 이후의 내과 전공의의 고혈압 초진시 임상검사항목 및 초치료처방을 각각 비교함으로써 임상검사의 실시 범위와 초치료제의 선택이 개별화되는 양상과 적절성을 분석해보고자 한다.

방법 : 1988년 이전과 이후에 가정의학과 전공의가 진료한 고혈압 초진환자 각각 48명, 51명과 내과 전공의가 진료한 38명을 대상으로 의무기록을 검토하여, 환자의 연령, 질병의 과거력, 혈압, 안저검사여부, 임상검사항목, 투약시점, 초치료제 선택에 대해 조사하여 비교하였다.

결과 : 1) 초치료제로 선택된 약제의 분포를 보면 1988년 이전의 가정의군에서는 이뇨제와 교감 신경차단제가 주로 사용되었고, 1988년 이후의 가정의군에서는 ACE억제제, 교감신경차단제, 이뇨제의 순으로 사용되었으며, 1988년 이후의 내과의군에서는 교감신경차단제, 칼슘길항제, 이뇨제의 순이었다. 초치료제에 선택된 약제의 연령별 분포의 차이를 보면, 제2군과 제3군에서 50세미만의 환자에게 이뇨제를 처방하지 않은 것 이외에는 연령별로 큰 차이가 없었다. 2) 질병의 과거력별 처방양상을 보면 1988년 이전의 가정의군에서는 질병의 과거력과 무관하게 초치료제로 이뇨제와 교감신경차단제만을 사용하였으며, 나머지 두군에서는 질병의 과거력에 따라 다양한 약제를 사용하였다. 3) 항고혈압제의 투약시기를 보면 경도, 중등도, 중증 고혈압의 세가지 경우 모두에서 40%이상이 초진 당일 투약을 시작하였다. 4) 임상검사 실시율을 보면 제1군과 제2군 사이에는 공복시 혈당(P<0.001), 칼슘(P<0.001)항목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었고, 제2군과 제3군사이에는 potassium(P<0.05)항목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5) 안저검사의 실시율을 비교해보면 제1군이 제2군에 비해, 제3군이 제2군에 비해 각각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실시율이 높았다.(P<0.001)

결론 : 고혈압의 개별화치료법이 제안된 이후에 고혈압의 초치료제의 처방양상이 환자의 나이, 질병의 과거력 등에 의해 개별화되는 양상을 관찰할 수 있었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AUTHOR INFORMATION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19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