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2001;22(6):930-938.
Published online June 1, 2001.
Relationship between stress amounts and health habits about nurses in one hospital.
In Su Lee, Hong Su Moon, Cheol Ho Park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Hae Dong General Hospital, Pusan, Korea.
일개 병원 간호사의 스트레스 양과 건강습관과의 관련성
이인수, 문홍수, 박철호
부산해동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Background
: Stress is found to have influence on physical and mental disorders, and also to healthy life habits related to physical health mental stress. Job holders are groups that have suffered from chronic stressful condition. Consider medical people of job-holders to received exessstress. So, we tested this investigation to know the relationship between health habits and stress amounts about nurse.

Methods : This study was performed on nurses who worked on one hospital in Pusan Metropolitan city for one months(from April, 1, to April, 30, 2000). We used 128 results. Health habits were investigated about 5 articles out of “Breslow’s 7 health habits” and stress amounts were measured by Korean-translated BEPSI(Brief Encounter Psychosocial Instrument) and Bae Jong- Myun’s 30-items SRRQ(Social Readjustment Rating Questionnaire).

Results : There were differences in amounts of stress of subjects according to marital state(P<0.05), job department(P<0.05), BMI(Body Mass Index) (P<0.05), sleeping time(P<0.05).

Conclusion : This investigation has showed that having excess stress in nurses. Body Mass Index, sleeping time appeared to be health habits related to amounts of stress.
초록
연구배경 : 스트레스는 신체적, 정신적 질환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밝혀졌고, 건강생활 습관은 신체적 건강과 정신적인 스트레스와도 관련이 있다. 직장인들은 만성적인 스트레스를 경험하는 집단으로 그 중 의료인들은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것으로 여겨지는 바, 이에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스트레스와 건강습관과의 관련성을 알아보고자 실시하였다.

방법 : 2000년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부산광역시 시내 모 병원에 근무하는 간호사 128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스트레스 양은 한국어판 BEPSI(Brief Encounter Psychosocial Instrument)와 배종면 등이 개발한 외래용 스트레스 측정도구 30문항으로 하였고, 건강습관은 Breslow의 7개 건강습관 중 5개 건강습관에 대해 설문조사를 하였다.

결과 : 대상자의 결혼유무(P<0.05), 근무부서(P<0.05)에 따라 스트레스 량의 차이가 있었으며, 건강습관 중에는 비만도(P<0.05), 수면시간(P<0.05)에 따라 스트레스 양의 차이가 있었다.

결론 : 본 연구에서는 간호사들을 전체적으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것으로 나타났으며(BEPSI 평균점수 2.30±0.44), 건강습관 중에서 비만도(P<0.05)와 수면시간(P<0.05)이 스트레스 양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AUTHOR INFORMATION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19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