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Korean Acad Fam Med Search

CLOSE


Journal of the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1998;19(2):205-215.
Published online February 1, 1998.
The relationship between health habit and stress amount in life events.
Jae Soo Park, Jung Jin Oh, Eung Soo Kim, Jang Kyun Oh
1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SUN Hospital, Korea.
2Dpartment of Preventive Medicine, SUN Hospital, Korea.
생활사건에 대한 스트레스량과 건강 습관과의 관계
박재수, 오정진, 김응수, 오장균
1
2
Abstract
Background
: Chronic stress is associated with physical illness such as coronary artery disease and hypertension. Daily life habits being able to affect physical health and are associated with mental stress. We studied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illness and stress amount so far. However, the investigation about the stress and the health habits to affect disease directly was not studied enough. Eventually we tested this investigation to know the relationship between stress amount and health habits.

Methods : We measured stress amount and health habits for a month(from May 1 to May 31, 1997) through the people who had already received health screening and were working as researchers. We used 147 results out of 212. Health habits were investigated about 6 articles out of "Breslow's 7 health habits" and stress amount was measured by evaluation scale made by Lee, Pyoung-sook.

Results : There were no differences in amounts of stress of subjects according to age, years in work, hours of sleeping, having breakfast or not, the frequency of exercise and body mass index(BMI). But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amounts of stress of subjects according to drinking amount, smoking or not, and health habit index(P<0.01).

Conclusion : Drinking and smoking appeared to be health habits related to the amounts of stress. Prospective studies are needed to find a causal relationship between health habits and stress amount.
초록
연구배경 : 만성적인 스트레스는 관상 동맥질환과 고혈압 등 여러 신체적 질환의 발생과 관련이 있다. 그리고 신체적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일상생활 습관은 정신적인 스트레스와도 관련이 있다. 지금까지 스트레스의 정도와 신체질환과의 관계에 대한 연구는 비교적 많으나, 신체질환의 직접적 원인이 될 수 있는 건강습관과의 관계에 대한 조사는 희박한 실정이다. 이제 저자는 스트레스 정도와 건강 습관과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해 본 조사를 실시하였다.

방법 : 1997년 5월1일부터 1997년 5월 31일까지 한 달 동안 일개병원에서 건강 검진을 시행한 모 연구소 연구원 212명을 대상으로 하여 그 중 설문에 응답한 147명을 대상으로 건강습관 및 스트레스량을 측정하였다. 건강 습관은 Breslow의 7개 건강 습관 중 6개 건강 습관에 대하여 설문 조사하였고, 스트레스량 측정은 이평숙이 제작한 생활사건 측정 도구를 이용하였다.

결과 : 대상자의 연령 및 근속 년수별 스트레스량은 차이가 없었으며, 건강 습관중 수면 정도, 아침 식사 유무, 운동 정도, 체질량 지수에 따른 스트레스량도 차이가 없었다. 그러나 건강 습관중 음주 정도 및 흡연, 그리고 건강지수별 스트레스량에는 차이가 있었다(P<0.05).

결론 : 스트레스량과 관련이 있는 건강 습관은 음주 정도 및 흡연 유무로 나타났으며, 이는 단면적 조사 연구이기 때문에 서로 간에 인과 관계보다는 상호 관계만을 보여주기 때문에 인과 관계를 알아보기 위해서는 향후 전향적 연구가 필요하리라 사료된다.


ABOUT
ARTICLE CATEGORY

Browse all articles >

BROWSE ARTICLES
AUTHOR INFORMATION
Editorial Office
Room 2003, Gwanghwamun Officia, 92 Saemunan-ro, Jongno-gu, Seoul 03186, Korea
Tel: +82-2-3210-1537    Tax: +82-2-3210-1538    E-mail: kjfm@kafm.or.kr                

Copyright © 2019 by Korean Academy of Family Medicin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